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EXIF Viewer사진 크기814x614

그날은 말이야... 집에 일찍 들어가서 호젓한 금요일을 즐기려고 했었지...

하지만...

뭐 끌려나간 척했었지만...

그래도...

내 소중한 친구들과 함께 할 수 있었던 즐거운 때였다네. 상현, 무접, 곰팅, 지환...

내가 좋아하는 친구들의 저 환한 웃음과 함께 즐겁게 술잔을 기울일 수 있었던 건

어쨌거나 즐거운 일이다. (다음날 아침 출근해서 무척이나 졸려했지만서두)

또, 강남구청까지, 우리에게 가장 큰 영향력을 미쳤던 깡공을 뵈러 갔던 거나,

여의도에서 우리를 이끌어주었던 성출형을 뵈러 갔던 기억도 즐겁고. ^_^

그저, 그저, 그저, 즐거움만이 가득한 한 때였도다.

p.s. 소주는 확실히 속쓰린 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