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환상의 커플 보는데, 조안나가 나상실에게 (= 자기 자신에게) 했던 말.

넌 그누구도 상처받을만큼 사랑하지 않았잖아...

한 3년 전에 내가 내 자신에게 했던 말...

'눈물 한 방울 값어치도 갖지 못했던 사랑'이라는 말...

휴우...
profile

이브리타, 나의 에뜨와르
너와 내가 공유하는 추억
너와 내가 만들 추억